인기검색어 : 명기의증명샤인퓨어소피아  
 
성지식 홈 > cummunity > 성지식

성지식 명절 이후 섹스를 거부하는 아내~
2016-04-05 11:31:00
흔들어닷컴 <> 조회수 648
183.96.14.165

Solution


남편들이 알아둬야 할 점은, 명절증후군을 앓는 아내가 제대로 위로받지 못하면 남편에 대한 원망도 함께 커진다는 겁니다. 이런 심리적 요인은 아내의 성욕까지 감소시킬 수 있죠. 여성의 성적 흥분은 말초신경의 자극보다 마음의 자극이 더 중요 하니까요.

'시간이 가면 되겠지, 나아지겠지'라는 생각은 개한테나 줘버리세요. 한번 생긴 문제는 세숫대야 물에 검정잉크가 퍼 져나가듯 가정이라는 물 전체를 오염시킵니다. 그러니 아내를 원망하는 것보다 아내의 마음을 풀어주는 게 우선입니다.

아침저녁 출퇴근 때마다 꼭 안으면서 "사랑해 당신!"이라고 말해주세요. 또 "우리 식구들 때문에 고생 많았지? 잘 참아줘서 고마워"라고 덧붙이는 센스를 발휘하면 효과가 커집니다. 여기에 "명절 때 당신 힘들었으니까 일주일 동안 설거지는 내가 할게"하며 행동으로 보여준다면 금상첨화겠죠.



삽입 성교가 힘듭니다. 해결책이 없을까요?

40대 초반 남성입니다. 결혼한 지 2년 됐고요. 결혼 후 아내의 성교통으로 정상적인 삽입 성교를 한 번도 해보지 못했습니다. 시간이 지나자 2세 걱정이 되더라고요. 괜히 부부 사이도 멀어지는 듯해 여러 방법을 동원해 삽입 성교를 시도해봤어요. 오랫동안 애무도 해보고, 술을 먹여도 보고, 체위도 바꿔봤지만 모두 실패했습니다.
어떻게 하면 삽입 성교를 성공시킬 수 있을까요?

Solution

아내에게 질경련이 있을 수 있습니다. 질경련으로 인한 성교통은 단순히 몇 번의 관계에서 여성이 통증을 느끼는 것과는 다릅니다. 질경련이 있는 여성은 애무 단계에서 성적으로 흥분하고 오르가슴에 도달하기도 하지만 질 속에 뭔가가 삽입되려고 하면 무의식적으로 질 근육이 경련을 일으켜 통증을 느껴요.

통증을 느끼니까 당연히 발기된 페니스를 삽입하기 힘들어지죠. 질경련이 발생하는 이유는 심리적 요인 때문인데, 겁이 많아 두려움을 많이 느끼는 여성이거나 엄한 가정에서 자란 보수적인 여성, 첫 경험 때 매우 심한 고통을 참으며 했던 여성에게서 자주 나타납니다. 하지만 치료하면 완쾌되니 아내와 함께 용기를 내 병원을 방문해보세요.




손만 잡고 자는 게 부부인가요?

40대 후반 여성입니다. 제 남편은 잘나가는 사업가예요. 모든 생활에서 만족하지만 단 한 가지 부족한 점이 있다면 바로 섹스입니다. 신혼 때처럼 깨가 쏟아지는 정도를 원하는 건 아니지만 가끔은 섹스도 하면서 살아야 되는 거 아닌가요. 그런데 제 남편은 "섹스가 꼭 필요하냐"고 말합니다.

제가 관계를 원할 때마다 "그냥 손만 잡고 살면 안 될까? 육체적 사랑보다 정신적 사랑이 더 중요하지. 당신은 좀더 성숙해야 돼"라고 말합니다. 하지만 저는 도저히 이해할 수 없네요. 손만 잡고 자는 게 부부인가요? 제가 매력이 없어서 그런 건지 자꾸 고민하게 됩니다.

Solution

정상적인 부부라면 육체적 관계 없이 손만 잡고 살기 힘듭니다. 하지만 성욕이 없는 남편들은 이런 병적인 단계를 합리화하죠. 이런 저런 핑계를 대며 섹스를 피하다 아내가 잠자리에 들어야 편하게 잠을 청하는 것이 단적인 예입니다 .

그러면서 '오늘 하루는 잘 넘겼는데 내일은 어떻게 넘기지' 하고 고민합니다. 이런 남편들과 상담해보면 육체를 초월한 사랑 을하고자 하는 게 아니라 대부분 성관계를 두려워하기 때문에 아내와의 잠자리를 피한다는 것을 알 수 있어요.

남편들이 잠자리를 피하는 원인은 다양하지만 중년 남성의 경우 남성호르몬 수치가 떨어지는 것도 원인이 될 수 있습니다. 남성호르몬이 저하되면 성욕 이낮아지고 발기력이 떨어지니까요. 그러다보면 성관계에서 자신감을 잃게 돼 아내의 접근을 거부하게 됩니다.

이런 경우 남성호르 몬을 보충하면 자신감을 되찾을 수 있어요. 남편과 함께 병원에 호르몬검사를 받아보는 것을 권합니다. 싸움의 고리는 끊기고 사랑의 감정이 다시 살아날 거예요.




발기가 되지 않는 남편에게 재촉한 탓인가요?

결혼한 지 1년도 채 안 된 30대 후반 여성입니다. 남들은 달콤한 신혼이라고 말하지만 사실 요즘 남편과 부부관계를 하지 않아요. 남편이 발기가 되지 않습니다. 결혼 초기만 해도 남편은 성욕이 높아서 제가 피곤할 정도로 요구했어요.

그런데 3개월이 지나니까 상황이 역전됐죠. 오히려 제가 먼저 관계를 갖자고 요구해야 응하고 관계를 하더라도 발기가 되지 않아 만족스런 부부관계를 갖지 못합니다. 빨리 임신하고 싶어 배란일에 맞춰 부부관계를 하는데, 제 요구가 남편에게 부담이 된 걸까요?

Solution

35세 이상 여성들은 고령 출산의 부담과 기형아를 낳을지 모른다는 두려움 때문에 임신을 서두르는 경향이 있죠. 하지만 임신만을 목적으로 한 성관계는 남편의 발기 장애를 유발하고 오히려 임신에 걸림돌이 될 수 있어요.
 

물론 임신을 원하는 마음은 이해하지만 부부관계는 목적을 가지고 하기보다 마음이 가는 대로 하는 것이 좋아요. 배란일에 상관없이 자연스런 욕구로 애정 어린 부부관계를 갖다보면 남편의 발기력은 저절로 좋아져 곧 좋은 소식이 들려올 겁니다.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4월 무... 2019-04-01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3월 무... 2019-03-01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2월 무... 2019-01-31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1월 무... 2019-01-01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12월 ... 2018-12-01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11월 ... 2018-11-01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10월 ... 2018-10-01
흔들어닷컴 신용카드 9월 무... 2018-09-01
 
탈퇴부탁드려요~
배송문의
맥익스텐션s
상품 문의
계좌이체했는데 결제확인됫나요...
실리콘아네로스 품절인가요
주소지 변경부탁드립니다
재입고
 
070-4799-0220
 
엠아이엔코퍼레이션 070-4799-0220
 
 
 
사업자정보확인